메뉴

미 FDA, 5~11세 어린이 화이자 코로나19 부스터샷 허용

URL복사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부스터샷을 허용했다. 
 
17일(현지시간) FDA 발표에 따르면, FDA는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의 초기 접종을 완료한 뒤 5개월이 지난 5~11세 개인에 대한 1회의 부스터샷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로버트 칼리프 FDA 국장은 “코로나19가 어른에 비해 어린이에게는 덜 심각한 경향이 있었지만, 어린이들도 초기에 약한 증상을 보이다가 긴 영향을 받을 수 있다”면서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더 많은 어린이들이 (코로나19) 질병으로 아프고 병원에 입원하는 것을 보았다”면서 “FDA는 코로나19로부터 5~11세 어린이를 보호하기 위해 1회의 화이자 부스터샷을 허용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FDA는 12~15세 어린이에 대해 코로나19 화이자 부스터샷을 허용한바 있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  
 
 


PHOTO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