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5 (수)

  • 맑음동두천 19.5℃
  • 맑음강릉 21.4℃
  • 맑음서울 17.9℃
  • 맑음대전 20.2℃
  • 맑음대구 21.7℃
  • 맑음울산 23.7℃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20.7℃
  • 맑음고창 18.4℃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6.3℃
  • 맑음보은 18.7℃
  • 맑음금산 18.5℃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3.1℃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피플/오피니언

“코로나19 시대, 생태적 거리두기 통한 배려ㆍ존중 필요”

URL복사


서울YWCA가 지난 25일 이사 및 위원 대상 연구모임 특강을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화여대 교목 겸 기독교학과 교수인 장윤재 목사의 강의로, ‘위드 코로나 시대 기독여성, 어떻게 살 것인가’라는 주제였다. 
 
강의에서 장 목사는 “우리가 알던 세상은 끝났다. 지금의 상황은 환경과 생태의 위기가 아닌 ‘신앙’의 위기”라고 진단했다. 장 목사는 “지구와 인간의 새로운 관계 맺음이 필요하다”라며 그리스도인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생태적 거리두기’를 통한 배려와 존중이 필요하다는 것이 장 목사의 결론이다. 
 
또 장 목사는 코로나 시대, 기독여성단체로서 서울YWCA에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과 생명의 빛으로 세상에 희망을 전하기를 당부했다. 
 
이유림 서울YWCA 회장은 “(우리는) 단호하게 생명사랑의 길을 택해야 한다”면서 “오늘 서울YWCA가, 우리의 삶이 생명의 표징이 되기를 기도한다”라고 강조했다. 
 
우먼스플라워 박종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