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21 (토)

  • 흐림동두천 20.5℃
  • 흐림강릉 24.5℃
  • 서울 21.4℃
  • 대전 23.2℃
  • 대구 24.5℃
  • 울산 24.1℃
  • 흐림광주 24.6℃
  • 부산 24.1℃
  • 흐림고창 26.0℃
  • 제주 27.8℃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4.5℃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부모

강북구, 학대 피해아동과 가족에 심리검사ㆍ치료비 지원 

URL복사

서울 강북구청이 이달부터 학대 피해아동과 가족이 받는 심리검사와 치료비를 전액 지원하기로 했다. 
 
이 사업은 아동학대 피해자가 빠르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목적이다. 학대 사건이 발생하면 피해 어린이와 가족은 신체, 자아 등에 피해를 입는 한편, 대인관계나 감정조절 등에 후유증이 생긴다. 이 때문에 이들을 지원하고 복귀를 돕는 서비스가 필요하다.
 
구청 측은 전담공무원, 의사, 경찰 등 전문가가 참여하는 아동학대 판단회의에서 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치료비 등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구청, 경찰서, 아동보호기관에서 추천받은 명단을 바탕으로 시급성, 경제적 사정 등을 고려해 지원자를 선정한다고 한다. 
 
선정된 아동에 대해서는 임상치료사와 치료사의 면접과 심리검사 등이 진행된다. 검사비는 회당 30만원 내외, 치료비는 회당 5만원 정도다. 평균 한 아동 당 16회기 이상 심리치료가 필요하다고 구청 측은 밝혔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장기적이고 체계적인 관점에서 심리치료를 뒷받침 하겠다”라고 밝혔다. 
 
우먼스플라워 박혁 기자